들개에서 사랑둥이 태리로

운명처럼 깊숙이 파고든 태리